드. 디. 어.

다녀온지 어언 2주만에 

첫 포스팅을 올리게 되었네요

(새벽 비행기의 여독.. 후.. 

꽤나 오래가더라구요..^^;;)


그래서 어떤 주제의 글을 쓸까... 

좀 고민을 했는데요~


개인적으로 여행을 준비하며 가장 

염려했던.. 사이판의 '날씨'에 

대해 정리해봤어요~!



일년 내내 30도를 웃도는 

따뜻한 기후를 가진 사이판이지만 

8월~10월까지 우기에 속해요.


저희가 여행가기 하루 전 

아큐 웨더의 날씨 예보를 

캡쳐해두었는데 함께 보실까요..? 

^^;;



두둥!!!


저희의 여행일은 

8월 30일 ~ 9월 5일까지...


정말 절망적이지 않을 수 없는데요..


캐리어에 구명조끼며 스노쿨링 장비며.. 

각종 물놀이 용품 담으면서 

참 맴이 싱숭생숭 하더라구요...;;



-

 

하지만..!!

끝까지 보시면 아시겠지만..

다행히도 태풍을 빗겨간 저희의 여행은 

나름 성공적이었어요~



이제 사진으로 생생한  

사이판의 날씨를 공유해볼께요~




8월 30일 오전 11시경


확실히 이 당시는 태풍의 영향으로

바람도 꽤 강했고 전반적으로 흐렸어요.

-

그래서 예보가 틀리지 않았구나..

사이판의 맑은 날은 하루도 못 보고 

돌아갈지도 모른다는 슬픔에 빠졌었죠.^^;;




8월 30일 오후 3시경


그래도 바람이 많이 부니 

유유히 윈드서핑을 즐기는 분도 있었어요~


겉으로 보기에는 사람도 별로 없고 

바닷물이 춥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왠~걸~ 바닷물이 따뜻해요!! 


이 날 오후에 수영했는데  

살도 안타고 물놀이하기 좋았어요~




8월 31일 오전 8시 30분 


하얏트에서 하루 자고 일어나니 

날씨가 더욱 긍정적으로 변해있었어요.


그래서 이게 왠 떡이냐~ 하며 

마나가하섬으루 부랴부랴~


(하지만 결과적으로는 

굳이 이 날 마나가하 섬에  서둘러 

갈 필요는 없었답니다..^^;;;)




8월 31일 낮 12시경


도착한 마나가하섬의 하늘





8월 31일 오후 3시경


구름 사이로 해가 나왔다 숨었다 

하는 그런 날이었어요~





8월 31일 오후 3시 30분


이렇게 파란 하늘 사이로 

높은 구름과 낮은 구름이 

뒤섞여있는~ 





8월 31일 오후 5시


마나가하 섬에 다녀오고 난 후 

테라스에서 본 전경이에요.



-

그런데 대 반전은 

이날 저녁 7시가 좀 넘어서 

엄청난 소나기가 내렸다는 거죠..

ㅎㅎ;;





9월 1일 오전 8시 30분


분명 하루 전 확인한 날씨는 

뇌우였는데.. 강수확률 70%였는데..

다음날 일어나니 날씨가 이래요.


이틀 연속 날씨가 왜 이렇게 맑지?


정말 당황스럽고.. 

일기예보가 슬슬 의미가 

없어지기 시작..ㅎㅎ;;




9월 1일 오전 10시 30분


이 날은 정말 날이 뜨거웠어요.

과일사러 마트가는 길인데.. 

5분만에 땀으로 샤워..^^;;




9월 1일 오전 10시 30분


그래도 잔뜩 흐린 날씨를 

생각했는데 이렇게 맑아주니 

고맙더라구요~





9월 1일 오후 6


저녁먹으러 나서는 길.

다시 구름이 모여들고 있죠.


그리고..

어김없이 저녁에 비가 왔어요.

대략 30분에서 1시간 정도~

이제서야 슬슬 감이 오더라구요.


스콜성 비란게 이런 거였어~ 

하면서...ㅎㅎ




9월 2일 오전 10


우연인지 모르겠지만 

오전에 대부분 화창했어요.


하얏트의 정원과 어울어져서 

정말 매일 아침 날씨 확인하는게 

즐겁더라구요~





9월 2일 오전 11


날씨 체크하고 바람도 약한편이라 

그로토로 가는 길- 





이 날, 날씨 정말 좋았어요.

전날 예보는 해가 빼꼼하지도 않은 

오직 구름 구름이었는데 말이죠.





9월 2일 오후 6


그리고 돌아와서 구경한 일몰.





9월 2일 오후 6시 30분

구름이 무척 많았지만 

크기며 형태, 배치가 다이나믹해서

보는 재미가 쏠쏠했어요~





9월 2일 오후 6시 30분


해가 진 후의 여명(?) 

혹은 매직아워(?)





9월 3일 오전 6시 30분


왠일로 아침 6시에 일어났는데 

생각보다 날이 흐리더라구요.

-

그래도 금방 좋아지겠거니.. 

생각하고 있었는데...


역시나




9월 3일 오전 8시 30분


2시간 만에 급 환해졌어요..ㅎㅎ


계획한 곳은 모두 다녀와서 

뭘 할까 고민하다가..




또 마나가하 섬으로 ..ㅎㅎ




물빛이 정말 젤리같지 않나요??




9월 3일 오전 11


마나가하 섬 입장





9월 3일 오후 3시 30분


돌아갈 배를 기다리며 - 




불과 30분만에 달라진 구름,





저희가 간 시기가 보름달에 

밤에 구름이 많이 낀 편이라.. 

아쉽게도 만세절벽으로 별보러 

가지는 못했어요.


그나마 가장 구름이 덜 낀 날, 

호텔 테라스에서 찍은 사진이네요~


확실히 건기에 가시면 

별빛투어 하기에  좋을 것 같아요~




9월 4일 오전 10시 40분



마지막 날 아침이에요.

이날 밤 비행기를 타고 돌아와야해서 

일부러 늦잠을 잤는데..


테라스에 엄청난 부메랑 구름!!

+_+




9월 4일 오후 1시 30분


그리고 한 낮에 찾은 

만세 절벽 - 





9월 4일 오후 1시 30분


만세 절벽에서 바라본 망망대해



이 때 본 구름이 잊혀지질 않아요.

스케일이 사진에서는 잘 표현되지 않네요..





9월 4일 오후 1시 30분


동시간대에 각도를 3~40도만 

꺽으면 이런 하늘이에요.


마치 다른 시간대인 것 같죠..?





9월 4일 오후 4시 20분


북부투어를 마치고 

다시 마이크로비치로 돌아왔어요.


이때까지만 해도 그럭저럭 괜찮죠..?

하지만 40분이 지나니...




9월 4일 오후 5


두둥.... !!!


20분간 엄청난 소나기가 

내리고는 멈춘 상황이에요.


비구름이 바다쪽으로 몰려갔고 

엄청난 물안개가..ㅎㅎ




날씨 총정리


1. 태풍이 온게 아니라면 9월 10월은

생각보다 물놀이하기 좋다.

(하루종일 구름낀날도 수온이 따뜻함)


2. 오전 날씨, 오후 날씨가 다르다.

심지어 1시간만에도 확 달라짐..ㅎ;;


3. 뇌우, 구름 잔뜩, 강수 확률 70%라 해도 

우울해하지 말 것. (보통 밤에 오는 것 같고, 

1시간 이내의 소나기였음)


4. 오히려 너무 화창한 날이 위험하다.

(엄청 덥고 썬크림 범벅을 해도 살이 탐) 


5. 사이판의 구름은 역동적이고 아름답다.


+ 주의사항 

가벼운 우양산을 챙길 것!

(특히 저녁! 생각해보면 매일 밤, 

잠깐이라도 비가 왔음)





이렇게 많은 증거자료와 함께 

6박 7일간의 날씨를 정리해봤는데요~


9월 10월에 사이판 여행가시는 분들, 

구름, 소나기, 뇌우에 너무 큰 걱정 

안하셨으면 좋겠네요! 


스노쿨링 장비, 물놀이용품 

열심히 챙기셔요~!! ^^

  1. BlogIcon GeniusJW 2017.09.17 12:17 신고

    ㅎㅎ~
    정말 넘 멋진 하늘입니다!!
    특히 별 사진~~~

    • BlogIcon CreativeDD 2017.09.17 13:26 신고

      별 사진이 마음에 드셨군요!
      저는 이번 사이판 여행에서 별빛투어를 제대로 못해서..
      다음에 건기에 다시 한번 와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네요 ^^

  2. BlogIcon sword 2017.09.17 16:07 신고

    사이판 오랜만에 보는데 날씨 너무 좋네요 ㅎㅎㅎ
    섬이라... 게다가 작은 섬이라 날씨가 바다의 변화무쌍한 날씨 그대로 적용되는거 같아요
    제가 갔을때도 변화무쌍했는데 뜨거운 햇살은 역시 너무 뜨거워서 적당히 구름있는게 좋더라구요 ㅎㅎㅎ
    아름다운 물색도 정말 멋지네요 ^^

    • BlogIcon CreativeDD 2017.09.17 16:43 신고

      역시 sword님은 사이판에 대해 잘 알고 계시네요!
      저는 첫 여행이라 전혀 감을 못 잡았거든요.. 근데 2~3일쯤 되니.. 좀 알 것 같더라구요,
      해가 완전 쨍~한 날보다는 구름이 많은 날이 여행하기도 물놀이 하기에도 더 좋다는 것을..^^

  3. BlogIcon Deborah 2017.09.17 17:34 신고

    날씨가 너무 좋아도 탈이네요 썬크림을 발라도 탄다고 하니 말이죠. 그래도 날씨가 태풍을 빗겨 간것 같아 좋네요. 즐거운 시간 되셨죠? 사진으로 봐도 행복한 여행임을 입증해주네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9.18 10:47 신고

      제가 살이 잘 안타는 체질인데..
      여기서 정말.. 살면서 이렇게 살이 탄 적이 있었나? 싶을 정도로..
      살이 많이 탔습니다..^^;;;;

  4. BlogIcon 청춘일기 2017.09.17 21:36 신고

    날씨가 완전 스펙타클한데요 ㅎ 좋은 날이 더 많아 다행이었네요 경치가 어딜찍어도 너무 멋집니다 진짜 눈호강!! 실제로 보면 훨씬 멋지겠죠 바닷속 여행기가 기대됩니다^^

    • BlogIcon CreativeDD 2017.09.18 10:52 신고

      저도 생각보다 하늘 사진을 찍어둔게 많아서 놀랐어요~
      워낙 날씨가 스펙타클하니.. 자꾸만 셔터를 눌러댔나봐요..^^
      바닷속 여행기는.. 핸드폰 카메라에 의지해서..
      화질이 놀랍도록 구린게 문제인데.. 하하하;;;
      너무 큰 기대는 금물이에요~ ㅎㅎ

  5. BlogIcon liontamer 2017.09.17 23:00 신고

    으아아아아아 저는 휴양지에 한번도 놀러가본 적이 없어요 그런데 사이판에 가고파졌어요!
    날씨가 좋은 편이어서 정말 다행이었네요
    글고 노란 파라솔부터 톡톡 튀는 사진 근사했는데 갈수록 더욱 근사해지는 사진들! 새파란 바다도, 아스라한 일몰도 아름다운데 거기에 밤하늘까지!!!! 눈호강입니다!

    • BlogIcon CreativeDD 2017.09.18 10:57 신고

      liontamer 님은 휴양지에 가보신 적이 없다니.. 의외인데요..??
      사이판에 가는데 몇가지 큰 난관이 있었는데..(새벽비행기/첫날숙소/가성비 못한 호텔등등)
      그래도 자연환경이 모든 걸 커버해주는 여행지가 아닌가.. 그런 생각을 했어요!
      liontamer님도 꼭 다녀오셨음 좋겠네요!! 강추!!

  6. BlogIcon 한마디 2017.09.18 00:49 신고

    메인 사진이 넘나 이뻐서 들어오게 됐어요~ 사진들을 보니 여행 가고 싶은 생각이 뿜어져 나오네요.ㅋㅋ

    • BlogIcon CreativeDD 2017.09.18 11:01 신고

      앗 감사합니다!
      저도 이 사진들 정리해보면서.. 또 가고 싶다는 생각이 마구마구.. 샘솟았네요~ ^^

  7.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7.09.18 11:31 신고

    와 파란 물빛과 별들이 보이는 하늘에 부러움만 담고 갑니다.
    한동안 포스팅이 없으시더니...
    다시 여행시작이시군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