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11.05(토)


그냥 보내기는 아쉬운 토요일, 미세먼지가 주의단계라 먼 곳까지 나갈 의지가 생기지는 않았어요. 그래서 어쩌지 어쩌지... 하다가 점심먹고 나니 오후 2시가 되버린거에요. 멀리 가기는 이미 틀렸고, 오후가 되니 그나마 공기가 좀 맑아진 듯하여 가까운 곳으로 산책을 가기로 했어요~ 종종 가던 서호저수지나, 당수동 시민농장 말고 어디가 좋을까~~ 고민하던 중 가까운면서도 한번도 가본 적이 없는 일원공월에 가보기로 했어요!


당수동 시민농장 : http://traveldd8.tistory.com/64


저희가 주차를 한 곳은 일월도서관 근처인지라 입구에서는 저수지가 보이지 않았어요. 그래서 차로 슥 지나치면서도 일월공원에 큰 흥미를 느끼지는 못했거든요.. 그런데 이게 왠걸~!!! 10분정도 걸어들어가보니.. 


이렇게 아름다운 곳이 숨어있을 줄이야~!!!!





위 사진들은 어떻게 찍었을까요? 배를 타고 찍은 듯한 느낌이 들지 않나요?? 

정답은 바로 아래 사진에 있어요~





바로 이 다리 덕분인데요^^





저수지 안으로 꽤 깊숙한 곳까지 뻗어있는 ㄷ자형 다리 덕분에 배를 타지 않고도 멋진 사진을 많이 찍을 수 있었어요-





많은 사람들이 산책하는 도중에 이 다리를 거쳐가고 있어요- 물론 다른 공원에도 다리는 많지만, 수면에서 1m이상 높게 짓는게 보통이에요~ 그런데 이 다리는 수면과 굉장히 비슷한 높이로 만들어져 있어요~ 그래서 마치 물 위를 걷는 듯한 느낌을 강하게 받을 수가 있어요, 1년 전 친구들과 여행했던 포천 산정호수의 다리가 생각났어요. 그 곳에도 수면과 가까운 다리가 길게 이어져 있어서 호수 위를 걷는 경험을 했었거든요~ 





ㄷ자 다리 안으로 갈대숲도 있어요~





이렇게 보면 저수지 둘레가 제법 커보여요. 지루하지 않게 운동할 수 있을 것 같아요






가을이 한폭의 그림처럼 일월저수지라는 도화지에 그려지고 있어요. 





이 사진은 저수지 안에 커다란 수란이 들어있는 것처럼 보여서 한장 찍어봤어요.^^







열심히 조깅하는 아주머님도 찍어보고,





갈대들도 찍어보고,





잘 어울리는 커플도 카메라에 담아봤어요. ^^








요즘 이사하고 싶은데, 마땅한 곳을 찾지 못해서 방황중이거든요. 그런데 건너편 아파트가 눈에 확 들어왔어요 +_+  (알아보니 호수전망은 33-40평 이상ㅠ)





일월저수지는 멸종위기야생동물 1급 수원청개구리 서식지라고 해요. 그래서인지 대표 캐릭터로서 공원내 금지행위를 진중한 표정으로 알려주고 있어요^^ 



그래서인지 노점상도 없고, 공원 산책로가 참 깨끗하게 관리되고 있었어요.





어느정도 길을 걷다보니, 잠시 쉬어갈 수 있는 벤치과 정자가 나왔어요. 근처에 노란 은행나무도 몇 그루 있어서 가을 분위기 제대로 났답니다.





호수를 바라보는 방향으로도 벤치가 있네요.






앞서 가던 커플들이 언덕을 향해서 웅성거리길래 시선을 돌렸더니, 고양이 세마리가 각자 위치에서 지나가는 사람을 구경하고 있어요^^;; 


  



이 녀석과는 꽤 오랫동안 눈싸움을 했는데.. 결국 제가 졌답니다^^;; 으... 분하다ㅠ





이제는 공원 안쪽으로 들어왔어요.





체험덧밭들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상추며, 파, 당근, 케일, 고구마, 배추 등등 참으로 다양한 농작물들이 무럭무럭 자라나 있었어요.





이대로 집으로 옮겨서 삼겹살만 구우면 될 것 같지 않나요..? ㅋ 





텃밭 근처에 잠시 쉴수 있는 곳까지 마련되어 있어서 주말농장을 신청한 사람들에게 좋은 휴식처가 될 것 같아요!







강아지 한마리가 줄이 풀렸는지 왈왈왈 짖으면서 아이들에게 달려들었는데, 다 우르르 도망치고.. 다행히 주인이 줄을 잡아서 상황이 진정되었는데요. 그 후로 흰 옷 입은 아이가 자꾸 강아지를 향해서 도발하면서 센척하더라고요^^;;


'아까 도망치는 거 내가 다 봤다~' 고 말해주고 싶었어요.ㅎㅎ





멀리 국민운동기구도 보입니다.







요즘 공원에 이거 없으면 섭하죠,ㅋ  무료인데다가 종류도 다양하고, 전망도 참 좋은 헬스장이군요^^





주차는 반대편에 했는데, 일월공원 정문은 이쪽인가봐요.^^;; 





주차장까지 온 만큼 더 걸어야 하는데,, 정신없이 사진을 찍다보니, 시간을 많이 지체했어요.ㅎ;; 

시간 확인하고 깜짝 놀라서 남은 거리는 후다닥 뛰어갔답니다;; 

-

신랑은 우리만 알고 있자며, 블로그에 올리지 말라고 했는데요. 개인적으로 너무너무 마음에 드는 곳이라~ 단군 할아버지의 홍익인간 정신을 받들어 이렇게 글을 쓰고 있네요. 근처에 사시는 분들은 시간되시면 산책도 하고, 운동도 하시면서 몸과 마음을 힐링하는 시간, 가져보시는 것도 참 좋을 것 같아요~! ^^



포스팅을 재밌게 보셨다면,

아래 공감하트를 눌러주세요!

큰 힘이 됩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6.11.10 11:09 신고

    어디지? 하고 검색해보니 성대근처네요?
    그럼 저희집에서도 가까운데...남편분에게 죄송하지만 저도 가보겠습니다 ㅋ

    당수동 시민공원은 정말 좋던데요?
    그날 모르고 필름을 안챙겨가서...ㅠㅠ 사진이 없네요

  2. BlogIcon 밓쿠티 2016.11.10 11:12 신고

    으아아 고양이 너무 귀여워요ㅠㅠㅠㅠㅠㅠ멸종위기 개구리가 있구나 하면서 그냥 슥슥 보고 있었는데 고양이 사진에서 멈칫 했어요ㅠㅠㅠㅠㅠ사람이 많아도 도망가지 않는 걸 보면 공원에 찾아오는 사람들이 해코지하지 않나봐요ㅠㅠ

  3. BlogIcon 청춘일기 2016.11.10 14:47 신고

    한적하게 산책하기 너무 좋게되어있네요
    중간에 낙엽 잔뜩 있는 곳은 미국 공원인줄;;;
    근처 살았으면 아침마다 걷고싶은 곳이네오^^

  4. BlogIcon 줌마토깽 2016.11.10 15:58 신고

    호수두
    이쁘고 산책하기 딱이네요
    제가 워낙 바다를
    좋아해서 바다근처까진
    아니더라두 호수근처에
    집을 얻고싶어요ㅎ

  5. BlogIcon Roynfruit 2016.11.10 18:25 신고

    풍경 좋네요ㅎ
    그리고, 저도 물위를 걷는 듯한 느낌을 주는 다리 걷너 보고 싶네요ㅎ

  6. BlogIcon Deborah 2016.11.10 20:03 신고

    ㅎㅎㅎ 신랑분 넘 하셔요. 이런건 여러분들과 공류를 하셔야죠. 잘 하신겁니다. ㅎㅎㅎ

  7. BlogIcon ageratum 2016.11.10 20:57 신고

    집 주변에 이런 호수공원 있었으면 좋겠네요 ㅎㅎ
    산책하기에 정말 좋은 곳 같아요^^

  8. BlogIcon 라오니스 2016.11.10 23:23 신고

    수원 여기저기 안다고 생각했는데 ...
    이곳은 처음 보고 듣습니다 .. ㅎㅎ
    조용조용해보이는 분위기가 좋은데요 ..
    어느 볕 좋은날 .. 한 번 찾아가봐야겠습니다 ... ^^

  9. BlogIcon peterjun 2016.11.11 11:20 신고

    공원의 최고봉은 역시 호수가 아닐까 싶어요.
    그리고 산책, 사색....
    가을이 묻어난 공원 풍경이 참 평화롭게 느껴지네요. ^^

  10. BlogIcon 좀좀이 2016.11.11 14:16 신고

    일산 호수공원만 알고 있었는데 일산에 일월공원도 호수가 크고 멋지군요! 사진 보면 물이 엄청 잔잔하고 맑아 보여요. ㄷ자형 다리 덕분에 보다 많은 각도에서 사진을 찍을 수도 있군요. 멸종위기야생동물 1급 수원청개구리 서식지이기도 하다니 여름에는 저 개구리 찾아보는 것도 재미있겠어요^^

  11. BlogIcon liontamer 2016.11.11 22:51 신고

    사진 너무 예뻐요 잔잔하고 고요한 수면이 거울 같네요 그리고 중간의 수란!!! 너무 재치있고 귀여워요!

  12. BlogIcon LAZEEN 2016.11.12 22:21 신고

    일월 공원 일월저수지라니 이런 곳이 있는 줄 몰랐는데 참 CreativeDD 님 덕분에 좋은 곳 알아가는 것 같아요. 정말 배에서 찍은 줄 알았는데 저 가로지른 운치있는 다리가 비밀의 열쇠였군요. ㅎㅎ 고양이랑 눈싸움하셔서 지시다니 엄청 강렬한 눈빛을 한 고양이였나 보네요.^^ 참 살기 좋은 곳들이 뷰까지 좋으면 참 그런 집으로 가고 싶어지죠^^ 장난꾸러기의 어이들의 모습까지 너무 잘봤어요. 거기대 홍익인건의 정신으로 널리 소중한 정보 알려주셔서 감사드립니다. CreativeDD 님~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