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쿤 시크릿 더 바인  

 7박 8일 객실편 


오늘은 지난 신행때 다녀온

칸쿤에 대한 리뷰를 써보려고 해요,

-

글 쓰기 전에 

사진정리부터 하는데

막 사진만 봐도 심쿵심쿵하고

설레이네요~!


>>칸쿤 시크릿더바인 영상<<




객실정보

등급 : 디럭스 오션뷰

층수 : 20층



체크인하고 객실에 들어온 시간이 

새벽 1시쯤이었어요,



오기 전에 사람들 후기 보면서

왜 이렇게 베란다 양쪽을 찍어대나 했는데

진짜 그냥 몸이 자동으로 찰칵찰칵!!

하게되요 ㅋㅋㅋㅋㅋㅋ



디럭스 오션뷰는 일반객실로 

최고층이 20층이에요

다행이 체크인 할때 가장 높은 층으로

달라고 했는데 20층 배정받아서

너무 좋았어요~



객실 사이즈 적당하고

제가 좋아라 하는 인테리어에요,



침대는

진짜 완전 폭신했어여 ㅋ

-

사실 이전에는 

늘 생계형, 궁핍형 배낭여행만 하다가

살다보니 이런 호사를

누려보는구나 싶으면서...

-

어떻게 이렇게 침대가 폭신 할수 있는지..

잠이 아주 솔솔 오더라구요.ㅎ



티비 사이즈는 살짝 아쉽긴해요,



중앙세면대 기준으로

오른쪽이 화장실이 었구요,

왼쪽은 샤워실이였는데 욕조는 없었어요ㅠ

-

그래도 야외 자쿠지 등등

몸 담글 곳은 많으니...

별로 아숩지는 않았습니다~!!



밤늦게 도착해서 배가 고팠어요,

그래서 씻자마자 

룸서비스를 시켰어여ㅎ

일단 칵테일이랑, 

무난해보이는 메뉴 3가지 정도

주문했는데 40분 정도 걸리더라구요

엄청 빠르진 않았어요~



날이 밝으니, 어젯 밤에 이어

또 찰칵찰칵!!



아....

이래서 카리브해, 카리브해 하는구나!

여기가 지상낙원 칸쿤이구나!

-

바로 내려가서 구경~!



아래쪽 수영장에서는

다양한 공연 및 이벤트를 해요



하늘을 유유히 날아댕기는건

코코봉고 광고물이에요~



이미 사람들이 파라솔있는

벤치를 각자 점령했더라구요..

흠.. 

다음엔 일찍 일어나서 좋은 자리를 

맡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위에 사진에서 빨간 바지

아저씨가 올라간 난간이에요,

여기가

포토스팟이구나.!!

ㅋㅋㅋ



아니,

바다색이 이래도 되나요??

코발트블루에서 아쿠아마린으로의

완벽한 그라데이션!!



때마침 사람들이 나와서 

자리가 생겼어요.

-

저 앞쪽이 더 좋을 것 같지만,

가져온 책 읽기에

아주 딱이더라구요~!!!



여긴 프리퍼드 전용 수영장

객실이 프리퍼드 등급 이상이어야만

입장 할 수 있는 곳이에여,



1층 로비는 이런 모습~



겨울이라 예쁜 트리가

반짝반짝



백사장 모래가 너무 고와서

따뜻한 눈 위를 걷는 기분이 들어요...

ㅎㅎㅎ 정말 폭신하답니다.

-

이제 호텔리뷰, 총 정리할께요!

그전에 저는 평소 

생계형 여행을 자주 해왔다는 점

다시한번 말씀드리구요,

-

제 점수는요,


청결도 : 9.2

서비스 : 9.0

음식맛 : ?

가격 : 8.0

(음식리뷰는 따로 포스팅할께요!)


가격은 사악하니깐

점수가 낮을 수 밖에 없어요,

그래도 이런저런 할인 프로모션

이용해서 30만원대 예약했다고

신랑이 어찌나 기뻐하던지..ㅎㅎㅎ

(신행은 신랑이 담당..)

-

가끔씩 다시 가고싶어서 

가격 검색해보니까

1박에 50만원이 넘더라구요...

솔직히 그 가격으로는 못 갈 것 같구,

30만원대로 예약이 된다면

다시 갈 의향이 있는데,, 

왜 그 가격으로 안나오는 걸까요?ㅠ



포스팅을 재밌게 보셨다면,

아래 공감 하트를 눌러주세요!

큰 힘이 됩니다 :-)

  1. BlogIcon 청춘일기 2016.08.20 10:31 신고

    정말 멋진곳으로 신혼여행 다녀오셨군요!!
    경치도 멋지고 바닷가 모래사장도 좋고 밤하늘의 구름이 그림같네요
    역시 휴양지의 그림은 완전 다른 세계같네요^^

    • BlogIcon CreativeDD 2016.08.20 12:18 신고

      맞아요. 정말 꿈 같은 곳이었어요!!
      휴양지를 많이 다녀보진 않았는데.. 정말 힐링되고
      스치는 바람이며, 구름이며 다 너무너무 예뻤어요~ 칸쿤이랑 가까운 미국, 캐나다 사람들이 부럽더라구요~
      한국에서는 직항도 없고 비행기만 16시간 타야되요..ㅎㅎ;;;;;;

  2. BlogIcon 좀좀이 2016.08.20 13:07 신고

    칸쿤 정말 좋고 환상적이라는 말 많이 들었는데 해변이 너무 아름다워요. 저 해변을 숙소에서 내려다보는 아침이라면...그냥 천국이겠는데요?!!!

    • BlogIcon CreativeDD 2016.08.21 07:06 신고

      가기전에 결혼식이며, 신경쓸일이 많아서 정신없었다가.. 저기 가니깐 그냥 완전 천국...ㅎㅎ
      정말 저 곳이 무릉도원이더라구요..ㅎㅎㅎㅎ

  3. BlogIcon 크나나 2016.08.20 16:55 신고

    옴마...너무 좋은 곳에서 묵으셨네요...
    넘부러워요 이이이잉 -_ㅜ 저는 언제 이런데서 묵어보죠?!
    경치가 정말 ㅎㄷㄷ..20층 뷰도 ㅎㄷㄷ..
    돈을 빨리 많이 벌어야겠다 싶습니다!!ㅎㅎ

    • BlogIcon CreativeDD 2016.08.21 07:13 신고

      칸쿤신행은 신랑이 강력히 추진해가지구 저는 그냥 음. 좋네 음 괜찮네 이랬는데...
      막상 가니깐 신랑이 정말 에쁘더라구요 ㅎㅎㅎㅎ
      비행기 시간 16시간은 좀 곤욕이었지만요 ㅠㅠ
      게다가 저 곳은 아이들과 함께 갈 수 없어서 더더욱 신혼여행 때가 아니면 가기 힘들어지는 곳인 거 같아요~!

  4. BlogIcon 히티틀러 2016.08.20 22:18 신고

    칸쿤이 신혼여행지로 인기있는 이유가 있군요ㅎㅎㅎ
    저도 매번 저렴한 호텔, 게스트하우스만 묵다가 말레이시아 갔을 때 힐튼호텔에서 묵었는데 역시 비싼 데가 좋긴 좋더라고요.
    열심히 돈을 벌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 BlogIcon CreativeDD 2016.08.21 07:20 신고

      칸쿤이 한국사람들한테 신행지로 인기 있는게, 멀어서 가기 힘든 것도 있고, 올인클루시브 호텔들 대부분이 아이들과 동반이 안되는 성인전용이라는 점도 한 몫하는 것 같아요, 그리고 드물게 한 겨울에 태풍없이 날씨가 좋은 휴양지라서 겨울에 결혼하는 사람들한테 안성맞춤인 신혼여행지라는 생각이 들어요~

  5. BlogIcon lainy 2016.12.11 22:47 신고

    오아아아아 칸쿤가셨군요 신행 아니면 가기 힘들다는

    • BlogIcon CreativeDD 2016.12.12 08:35 신고

      지나고보니, 이 때 다녀와서 참 다행이에요.
      다시 가려고 해도, 쉽게 가지지가 않는 것 같아서^^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