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09.12 


전주는 저의 본가와 가까워서 추석 명절을 틈타 신랑과 단둘이 1박 2일로 추억팔이겸 후다닥 다녀온 곳인데요. 지금은 많이도 변해있더군요. 그 중 하나는 한옥 게스트하우스?가 어마어마하게 많아졌다는 것, 더 본질적으로 말한다면, 관광객들이 참 많아졌다는 것인데요. 7-8년전에는 이렇지 않았거든요^^; 참 좋은 일이기도 하지만, 골목 구석구석 참 많이도 달라진 것 같습니다. 

-

그래도 시대의 흐름에 맞춰야 한다며, 저희도 한옥 게스트하우스에서 1박을 묵어보기로 했어요~ 다행히 추석연휴라는 장점으로 저렴한 가격에 무난해보이는 숙소 하나를 예약하는데 성공~!



한옥마을 구석에 위치한 하늘기와입니다. 골목길 속에 있어서 네비게이션켜고 찾았어요. 이런곳까지 게스트하우스가 있는 줄 몰랐는데, 앞 뒤 한 것 없이 다양한 한옥 숙소가 있어서 좀 놀랐지요.









그래도 워낙 네비 안내가 친절해서 한번에 잘 찾아갔어요.





원래 체크인 시간은 3시인데 저희는 2시쯤 도착했어요. 저희도 이리 빨리 도착할 줄은 몰랐는데요;; 다행히 숙소를 관리하시는 분이 있어서 운좋게 바로 입장했습니다.





저희가 예약한 방은 '백송'이었어요. 


대문열면 가장 가까이는 있는 방인데, 선택한 이유는 하늘기와에 있는 방 중 가장 저렴했기 때문입니다. ㅎㅎ 단순하지요.







방 앞으로 툇마루가 있었는데, 거기에 걸터 앉아 몇장 찍었어요. 시골 살았는데도, 마당있는 집은 아니여서 이 곳이 참 좋게 느껴졌어요.







이제부터 본격 내부공개입니다.ㅋ 

-

미리 말씀드리자면 참 별거 없어요. 그냥 깔끔하고 아담하다?는 느낌인데 한번 보세요~







에어컨도 있었는데, 9월 중순이었는데도 더워서 바로 켰어요. 방이 크지 않으므로 금방 시원해졌어요.





밖으로난 작은 창문이 있어서 답답하지 않았고, 천장이 삼각형태라 살짝 포근한 느낌.





요 옷걸이는 하나뿐이라 살짝 불편했어요. 수건을 하나밖에 못널어서..;;





사용가능한 콘센트는 총 3구, 단촐한 여행이라서 딱 적당했어요.





여기서부터는 화장실입니다. 

에어컨 보이는 사진에서 보이는 문이 바로 화장실 겸 샤워실이에요. 신기했던게 방수가 되는 문풍지더군요. 자꾸 만져봤던 기억이...ㅋ





천장이 안쪽으로 낮아지는 구조인데, 신랑(대략 182cm)은 좀 답답해했어요. 전 괜찮았어요.ㅋㅋ





하늘기와의 어메니티. (2080치약에서 일단 가산점을 주고, 해피바스도 있어서 나름 세심하다며 만족만족)







수건 4개랑 드라이기도 있고,





반대편으로 변기와 환풍시설? 같은 것도 보입니다.





마지막으로 최첨단 잠금장치ㅋㅋ





 잃어버리지 않게 잘 챙겨야해요.





한창 말리고 있는 이불이 참 옛스럽네요. 저도 어릴적에 이런 이불을 썼는데...ㅎㅎ

-

건너편에 작은 건물이 바로 공용 주방인데요.





내부는 이렇게 생겼어요.














때마침 관리아주머니께서 포도를 씻으시며 권하시길래. 마다할 이유가 없기에 맛있게 먹었습니다^^



포도먹고 열심히 싸돌아 다닌 뒤...





밤늦게 다시 찾은 하늘기와입니다.





건너편 소나무랑 설구화방이 보이구요.





여기가 저희가 묵은 백송과 목서가 있는 칸입니다.





안으로는 해란초방도 보이구요.





밤이 되니 운치가 더해져서 사진이 더 잘 나오는 것 같아요.


툇마루에 조용히 걸터 앉아서 한옥 분위기를 제대로 만끽했어요- 저희는 비수기에 저렴한 가격에 묵었던지라 큰 기대없이 방문했는데. 전체적으로 꽤 만족스러웠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옥숙소이기에 따르는 불편한 점과 나름의 장점들을 정리해보았으니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아요.


불편한 점

-

1. 허리가 백인다. (침대 없음)

2. 늦은 시간에 조용히 해야한다. (방음안됨)

3. 옷장이 없다. (옷이 많음 불편)


장점

-

1. 아늑한 마당이 있다.

2. 화장실 & 샤워실이 방안에 각각 있다.

3. 한옥마을에 여행온 기분이 난다.ㅋ

4. 호텔보다 저렴하다. (할인가일 경우)


혹시나 관심이 있으신 분들을 위해 위치정보와 사이트 링크를 남깁니다.

http://www.hanulgiwa.co.kr/




※이 글은 제 돈을 내고 이용한 후, 작성된 정직한 후기입니다. ^^;


포스팅을 재밌게 보셨다면,

아래 공감하트를 눌러주세요!

큰 힘이 됩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북 전주시 완산구 교동 171 | 전주 하늘기와 펜션
도움말 Daum 지도
  1. BlogIcon peterjun 2016.11.15 11:35 신고

    옛스러움의 정취가 살아 있으면서 현대식의 편리함이 함께 있으니...
    정말 좋아보입니다.
    침대생활할 땐 침대에서 자지 않으면 불편했는데, 요새 바닥생활을 하니.. .아무데서나 자도 불편하지 않아 좋은 점도 있더라구요. ^^ 꼭 한번 한옥숙소 여행을 해보고 싶네요.

    • BlogIcon CreativeDD 2016.11.15 13:16 신고

      엣스러움위 정취가 살아있으니 약간의 불편함도 감수가 되더라구요~ 한옥마을에 이런 숙소들이 많이 늘어나서 선택의 폭도 넓어지고, 꽤 아늑한 한옥경험을 할 수 있어서 참 좋았네요.
      -
      peterjun님도 바닥생활을 하고 계시군요. 그럼 아주 잘 적응하실 것 같네요!

  2. BlogIcon Ustyle9 2016.11.15 13:01 신고

    숙소를 잘 고르셨네요. 보통 펜션이나 민박과도 완전 다르구요.
    계속해서 기억에 남을 여행이었을 것 같아요. 바닥에서 주무셔서 힘드셨겠지만요,~

    • BlogIcon CreativeDD 2016.11.15 13:17 신고

      워낙에 밖으로 쏘다녀서 눕자마자 잠들었어요.ㅋ
      그래서 바닥에서 잠을 잔 게 생각보다는 편안했답니다~ㅎ

  3. BlogIcon sword 2016.11.15 13:55 신고

    우와... 저렴하다 하셨는데 욕실까지 정말 깔끔한데 어메니티까지 있다니
    정말 잘 고르셨네요

    이와중에 키(이거 생각 안나서 한참 딩굴었네여;;) 모양의 접시가 탐남니다 ㄷㄷㄷㄷ

    • BlogIcon CreativeDD 2016.11.15 14:01 신고

      맞아요 저도 키(시골에서 쭉정이 거르는 거지요?ㅋㅋ) 모양 접시 진짜 귀여워서 탐났었는데요.
      어디서 샀는지라도 물어볼 껄 그랬나봐요.^^;;

  4. BlogIcon ㄷㅣㅆㅣ 2016.11.15 16:38 신고

    어머 인테리어가 생각외로 너무 깔끔하고 좋네요
    보통 한옥 하면 불편함이 먼저 떠오르는데 여기는 아니군요

    • BlogIcon CreativeDD 2016.11.16 00:24 신고

      기본적으로 한옥이 가지는 불편한 점은 있었지만, 1박2일 가벼운 여행으로는 큰 문제없었어요.
      인테리어도 깔끔하고 아담한 방이라 둘이서 사용하니 아늑해서 좋더라구요^^

  5. BlogIcon 청춘일기 2016.11.15 16:40 신고

    멋진 한옥집이네요
    전주 가면 여기 묵어보고 싶네요. 마당에 널린 빨래조차 정겨운 느낌입니다^^

    • BlogIcon CreativeDD 2016.11.16 00:26 신고

      빨래널고 계신 아주머니께서 지저분해 보이진 않냐고 물어보셨는데...
      저는 오히려 알록달록 보기 좋다고 말씀드렸어요. 청춘일기님도 좋게 보셨군요~ㅎ

  6. BlogIcon 밓쿠티 2016.11.15 17:35 신고

    마당이 정말 예쁘게 잘 꾸며져있네요 이불 널어놓은 것도 가정집 분위기라 더 좋아요 밤에 찍으신 사진을 보니 조명도 좋고 여러모로 한옥에서 자는 느낌을 만끽할 수 있을 것 같아요^^

    • BlogIcon CreativeDD 2016.11.16 00:28 신고

      어렸을 적 로망이 마당딸린 집이었는데. 이렇게 디긋자 형태의 한옥을 보니 그때 생각도 나네요.ㅎ
      밤에 조명이 들어와서 더 아늑하고 좋아서 툇마루에 앉아 가볍게 맥주한잔 해도 좋을 것 같았는데..
      저희는 피곤해서 바로 꿈나라로..ㅎㅎ

  7. BlogIcon 좀좀이 2016.11.15 22:14 신고

    전주가 정말 많이 변하고 관광객도 많이 간다는 말 여러 번 들었어요. 그러고보면 제가 대학교 졸업했을 때만 해도 전주, 속초는 관광지로 그렇게 유명한 곳이 아니었는데요 ㅎㅎ
    돌 위에 작은 짚신 장식 올려놓은 모습 참 보기 좋아요. 지게 모형도 있군요. 분위기 참 잘 사는 사진인데요?
    저기는 겨울에도 따뜻하겠죠? 저런 집 보면 겨울에 엉덩이는 뜨겁고 코는 시린 것이 생각나서요. 밤에 본 모습 참 예쁘네요. 저기에서 자면 진짜 한옥마을 간 기분 제대로 나겠어요^^

    • BlogIcon CreativeDD 2016.11.16 16:26 신고

      맞아요. 그때는 전주 속초는 관광지 축에도 안끼어줬죠.ㅎㅎ
      예쁜 마당에 적당한 소품들도 있어서 갑자기 사진의 신이 저에게 들리셨다는..ㅎㅎ
      저도 겨울에는 한옥 게스트하우스에 묵어보지 못해서 정확히는 모르겠네요. 근데 방문이 미닫이 문과 잡아당기는 문 2중으로 되어있어서 외풍이 막 심할 것 같지는 않아요.
      -
      근데 엉덩이 뜨겁고 코 시리다는 말에 완전 빵터졌어요. 제가 어릴 때 살았던 집은 외풍이 정말 심했거든요..ㅋㅋ 완전 핵공감!!

  8. BlogIcon 허니레빗 2016.11.16 00:19 신고

    진짜 저 친구중에 외국에 친구가 있는데
    그 친구와 여기 같이 간다면 진짜 좋을서 같네여! 한번 꼭 가봐야겟어요 ㅎㅎ

    • 2016.11.16 00:31

      비밀댓글입니다

  9. BlogIcon ageratum 2016.11.16 00:22 신고

    사실 저는 게스트하우스 이런곳 보다는 호텔 같은곳을 더 선호하는데,
    여기는 한번 묵어보고 싶네요^^

    • BlogIcon CreativeDD 2016.11.16 16:28 신고

      저도 대학생 내일로 여행 이후로는 호텔에만 묵어봤는데.. 한옥마을에 오니 왠지 이런 곳이 땡기더라구요.
      도미토리처럼 낯선 사람과 함께 쓸 필요도 없고, 화장실도 따로 있어서 편하고 좋았어요~^^

  10. BlogIcon 드린 2016.11.16 00:24 신고

    방내부가 깔끔하고 좋네요. 제가 전주한옥마을갔을때 묶었던 게스트하우스와 내부가 비슷하네요 ㅎㅎ

    • BlogIcon CreativeDD 2016.11.16 16:29 신고

      한옥 게스트하우스 구조가 다 거기서 거기인 것 같아요.
      인터넷 안내사진을 보면 말이죠.ㅎㅎ
      이곳은 블로그 포스팅이 많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가격이 저렴한 편이라 한번 도전해봤는데,
      꽤 만족스러웠어요~

  11. BlogIcon 히티틀러 2016.11.16 00:39 신고

    아담하지만, 있을 건 다 있네요.
    마당 있는 집 자체를 정말 오랜만에 보는 거 같아요.
    날만 따뜻하면 툇마루에 앉아서 도란도란 이야기하고, 간식거리를 먹어도 좋을 거 같아요.

    • BlogIcon CreativeDD 2016.11.16 16:31 신고

      히티틀러님의 한마디가 아주 핵심인 것 같아요.
      "아담하지만 있을 건 다 있는~"
      저는 열심히 쏘다니느라 툇마루에 앉아 있는 시간이 많지는 않았지만,
      잠깐이나마 들락날락 거릴 때 걸터 앉을 수 있어서 좋았어요^^

  12. BlogIcon liontamer 2016.11.16 01:18 신고

    전주 한옥마을에 가본게 십년도 더 됐는데 많이 변했을 것 같아요. 저는 출장 때문에 갔던 터라 자본 적은 없는데 작고 아담한 한옥이 아기자기하고 좋아보이네요!

    • BlogIcon CreativeDD 2016.11.16 16:32 신고

      전 6년만인데, liontamer님께서는 십년만에 가보시는 거라면, 정말 많이 달라진 모습을 보실 수 있을 거에요.
      물론 인터넷으로 많이 접하고 가시면 그나마 익숙하시겠지만요~ㅎㅎ

  13. BlogIcon LAZEEN 2016.11.16 20:34 신고

    와 CreativeDD 님 한옥게스트하우스에서 주무셨군요. 저는 한옥마을은 가본적이 없어 잘 모르지만 한옥집에서 꼭 한번 지내고 싶다는 생각을 했었는데 이런 게스트하우스들도 있군요. 생각보다 너무 깔끔한데요. 화장실 천장이 낮아지는 구조라 조금 답답해 하실 것 같기도 해요. 크신분들은요^^ 근데 정말 최첨단 자물쇠도 있고 ㅎㅎ 기대 이상으로 너무 좋아보여요. 성수기때면 가격이 엄청비쌀텐데 다행히 연휴에 가셔서 가격도 저렴하게 추억을 되살리고 오셨겠어요:-) 밤에 찍은 한옥게스트하우스의 모습은 낮과 달리 또 고풍있는 그런 기와집같은게 매력 있네요^^

  14.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6.11.17 09:33 신고

    와 좋다
    말로만 듣던 전주으 ㅣ게스트하루스군요
    왜 우리나라는 일본의 료칸같은곳이 없나했는데 이곳이 제가 찾던곳이군요
    올해초에 전주가는게 목표였는데...
    울 시현군의 개구짐은 날로 커져가서 꿈을접었는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