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1

청정게장촌(게장) > 히든베이호텔 체크인 > 

해야정류장 전망대 > 오동도1편 >오동도2편 

> 삼학집(서대회) > 이순신광장


전망대에서 멋진 오동도 전망을 봤으니 

이제 실제로 오동도에 가볼 차례에요~



오동도 입장은 무료!


좋아좋아~




입구에는 이렇게 주차장이 있는데요. 

케이블카 주차장과 평일요금은 비슷하지만, 

주말요금은 이곳이 훨씬 저렴했어요.


저희는 한자리났다는 주차아저씨 말에 

이동주차했고, 이후 요금은 설연휴라 무료~ㅎㅎ


일반기준 요금

주중/주말 30분당 : 500원

30분이후 10분당 200원

※ 설연휴 : 무료


총 62대밖에 수용을 못한다고 하니..

운이 무척 좋거나, 일찍 오셔야 이용하실 수 

있을 것 같아요~





무료 물품 보관소가 있으니 

배낭여행자분들은 적극 활용하시구요!





이동주차하러간 신랑을 기다리며 

저희는 포차에서 천원짜리 오뎅 하나씩...

근데 여기 포차 가격 넘 비싸요...ㅠ





본격적으로 오동도에 들어가기 전, 

오동도의 전설에 대해서 알려드릴께요! 

-

아래 시는 오동도의 전설을 시로 읊은 

전설비의 전문입니다.


멀고 먼 옛날 오동숲 우거진 오동도에

금빛 봉황이 날아와

오동 열매 따먹으며 놀았더래.

봉황이 깃들인 곳에는

새 임금이 나신다는 소문이 나자

왕명으로 오동숲을 베었다네.

-

그리고 긴 세월이 흐른 후 오동도에는

아리따운 한 여인과 어부가 살았는데

어느 날 도적떼에 쫓기던 그 여인

낭벼랑 창파에 몸을 던졌다네

바다에서 돌아온 지아비, 소리소리 슬피 울며

오동도 기슭에 무덤을 지었는데

북풍한설 내리치는 그해 겨울부터

하얀 눈이 쌓인 무덤가에는

여인의 붉은 순정 동백꽃으로 피어나고

그 푸른 정절 시누대로 돋았다네.





그런 일화 때문인지.. 

입구에는 봉황의 그림이 

그려져있었어요~





-



 오동도로 방파제 길은 예쁜 그림들이 많아져

산책하기 더욱 좋아진 것 같아요.  





동백열차도 예전보다 훨씬 

업그레이드 된 것 같았는데요~ 





찬 바람을 막아주는 두툼한 비닐덕분에 

따뜻하게 이동할 수 있었어요. 





알고보니, 저희가 운좋게 마지막 

동백열차를 타고 왔더라구요.





돌아가는 열차는 이미 마감이었구요.


이용요금 : 편도 800원


오동도 > 주차장

9:40 ~ 16:40 (30분간격)


주차장 > 오동도

9:50 ~ 16:50 (30분간격)


걸어서 12분 정도 거리이니 

열차 안타셔도 무방한데.. 돌아가는 길..

바람이 엄청나게 불...었....ㅜ





5시쯤 도착한 오동도! 

과연 동백꽃을 볼 수 있을까.... 

그 점이 가장 궁금했어요~


기대를 품고, 등대 방향해서 출발~!!  





옷...!!! 

동백꽃 봉우리 발견~





많지는 않았지만,

드문드문 볕이 잘 드는 곳에 

피어있는 동백꽃을 발견했어요~ 





하지만 열심히 찾아야 

조금씩 보이는 정도구요.. 


3월 말~4월중순까지가 절정기라고 하니... 

 이 정도 구경한 것만으로도 

다행인 셈이죠..^^;;





요리 봐도 조리봐도 

모두 동백나무~







늦은 오후 햇살에 

눈이 부신 오동도의 동백나무.





비록 만발한 동백꽃은 아니었지만, 

충분히 아름다운 모습이었어요.





동백나무 숲을 지나면, 

이대 숲이 펼쳐지는데요~ 

-

충무공 이순신 장군님께서 화살촉을 만들기 위해 

대나무과인 이대를 이곳에 심게 했다고...





울창한 이대숲 길을 지나니 





두둥 - 


등대는 휴관일이었습니다..;;; 




하필 저희는 월요일날 방문을...;;

-

물론 저 위에 등대 올라간다고. 

엄청난 장관이 펼쳐지는 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좀 아쉽기는 했어요..ㅠ;;





비록 등대는 입장불가여도 

맞은편에 있는 매점은 성업중이에요..^^





등대에 오르지 못한 아쉬움을 

해돋이 전망지에서 풀어보기로 했어요. 


(등대 뒤편으로 가면 나와요)





먼 거리는 아니었지만, 

가파른 내리막길에 순간 주춤했는데...

저녁을 더욱 맛있게 먹겠다는 일념으로..ㅎㅎ;;

앞장서서 내려가보았어요!


저 숲을 지나면 어떤 경치가 

기다리고 있을까요...^^


====


오동도 사진을 정리하다보니 양이 많아서  

두 편에 나누어서 쓰게 되었어요.

 

다음편에서 해돋이 전망지와 바람골. 

그리고 노을지는 여수풍경들을 보여드릴께요~  





포스팅을 재밌게 보셨다면,

아래  클릭해주세요!

큰 힘이 됩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남 여수시 수정동 | 오동도
도움말 Daum 지도
  1.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7.02.09 11:32 신고

    아싸 일등이다 (유치하게 순위놀이를 ㅋㅋㅋ)
    그 유명한 오동도군요.
    아직 동백꽃이 안폈네요 ㅜㅜ 동백꽃 만발하고, 떨어지는 모습을 정말 좋아하는데...
    감성사진찍기 최고의 아이템이죠 ㅋㅋ

    월요일이라 그런가 케이블카부터 등대까지...모두 다 휴관이네요 ^^;;
    그래도 월요일이 사람이 적을테니...^^

    • BlogIcon CreativeDD 2017.02.09 11:35 신고

      1등 감축드립니다..!! ㅎㅎ
      오동도의 동백꽃은 3월 중순이 절정이라고 해요.
      2월 초에 다녀왔으니.. 아직 한참 남기는 했죠..^^;;
      케이블카도 안하고, 등대까지 휴관이라
      당황스럽기는 했지만.. 그래도 주차비도 무료였고,
      사람들도 별로 없어서 장점들도 많았어요^^

  2. BlogIcon pennpenn 2017.02.09 12:28 신고

    여수 오동도가 한국의 아름다운 길로
    선정되었군요.
    동백꽃이 피어 있는 거리를 걷는 기분은
    매우 상쾌하겠어요.

    날도 추운데 미세먼지도 많군요.
    목요일을 편안하게 보내세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07 신고

      실제로 걷다보니.. 한국의 아름다운 길에
      선정된 이유를 알겠더라구요^^
      -
      펜펜님도 추운 주말 따뜻하게 보내세요!

  3. BlogIcon 청춘일기 2017.02.09 13:03 신고

    그 이름도 유명한 오동도! 물론 가본적은 없지만요 ㅎ
    동백나무 숲길을 지나 이대숲길을 걷는 느낌이 전해집니다. 너무 멋지네요!!! @_@
    조금씩 박혀있는 빠~알간 동백꽃이 눈길을 사로잡네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08 신고

      사실 오동도는 너무 유명해서 저희 식구들 모두
      한번씩 가본 곳이었어요.
      그래서 다시 갈까말까.. 고민을 했는데,
      마지막엔 가길 참 잘했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4. BlogIcon 코코 언니 2017.02.09 14:30 신고

    전에 여수여행 갔을때 오동도를 못가서 너무 아쉬웠는데 DD님 덕분에 아쉬움을 달랠수있네요! 다음에 꼭 가보고싶어요 예쁜꽃 많이 필때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09 신고

      코코언니님은 꼭 동백꽃 만발하는 시기에
      다녀오시면 좋겠네요~!!
      천천히 여유롭게 산책도 하시고, 코끼리바위, 용굴에도 들리시길..^^

  5. BlogIcon GeniusJW 2017.02.09 14:42 신고

    여수 오동도 여행하기 좋은 곳이네요.
    하늘도 시원해보이고 여유롭네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10 신고

      저희가 좀 늦게 도착한 감이 있어서
      등대, 바람골과 일출전망지만 둘러보고 나왔는데요.
      대략 2시간 반정도 여유있게 다녀오시면
      더 좋을 것 같아요! ^^

  6. BlogIcon peterjun 2017.02.09 15:33 신고

    봉황이 날아온 전설 이야기는 짧지만 여운이 남네요.
    그냥 지나칠 수 있지만, 이걸 읽고 동백꽃을 바라볼 때의 느낌은 사뭇 다를 것 같아요.
    많이 피진 않았지만, 작은 꽃들에 마음을 주고 오셨겠어요. ^^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10 신고

      오동도에 오동나무가 많았었다는 이야기를 보면서..
      그때는 또 어떤 모습이었을까.. 상상하게 되더라구요~
      peterjun님 말씀처럼 짧지만 여운이 오래가는 이야기였어요!

  7. BlogIcon sword 2017.02.09 17:09 신고

    대나무 슾도 멋지네요 +_+

  8. BlogIcon ageratum 2017.02.09 21:39 신고

    동백꽃이 만개하면 그야말로 장관이겠네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11 신고

      동백꽃 만개하면 정말 어떤 모습일지..
      저는 상상조차 안되요..!! 안그래도 아름다운 길이
      더욱 아름다워지겠죠...?? ^^

  9. BlogIcon 린냥 2017.02.09 22:02 신고

    여수여행이라니 ㅠㅠ 제가 여행가고싶은 곳 중 하나가 여수랍니다. 아쉽게도 동백꽃도 별로 안보이고 , 등대 구경도 못하셨지만 행복한추억을 만들 수 있는 여행 하셨기를 바랍니다...! 저도 일때려치고(?!!) 떠나고싶네요 ㅎㅎ ㅠㅠ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12 신고

      린냥님께서도 여수여행을 호시탐탐 노리고 계시군요~
      등대는 오래전 여행왔을 때 올라가봤는데...
      그렇게 엄청난 뷰는 아니여서 많이 아쉽지는 않았어요..^^;;;
      일은 때려치지는 마시고... 잠깐 쉬실때 후다닥 댕겨오셔요^^

  10.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2.10 09:02 신고

    예전 생각이 납니다^^
    근데 어묵 가격이 넘 비싼거 아닙니까? ㅎ

    오동도 동백 보고 싶어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13 신고

      정말 어묵가격... 넘 비싸서.. 셋이서 두개만 먹었어요..;;
      아버님은 호떡이 먹고싶다고 파는 곳 가서 하나 사오셨는데.. 그건 2000원... 와우.;;;ㅠ

  11. BlogIcon 강봥옵써 2017.02.10 09:06 신고

    오동도 동백꽃이 활짝 필때 한번 가고 싶네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14 신고

      곧 절정기가 다가오니, 제주에 계신 강봥옵써님은..
      배타고 여수 가실 수 있지 않나요...?^^

  12. BlogIcon 줌마토깽 2017.02.10 09:33 신고

    오동도
    동백이 만개한다면
    진짜 예쁠것 같네요
    진짜 여수가고싶네요ㅎ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14 신고

      동백꽃 좋아하시는 분들이 참 많네요~
      저도 좀 기대를 하고 갔는데,
      아직은 한참 남은 것 같았어요..
      곧 다가오는 3월에는 더더욱 아름다운 오동도를
      만나실 수 있겠죠..^^

  13. BlogIcon 허니레빗 2017.02.10 10:01 신고

    와 여행 이곳저곳 가시는게
    너무 부러워요.. 저는 여행 한번가는것도
    1년에 갈까말까인데..!!
    나중에 갈ㅋ대 오동도 기억해봐야겟네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16 신고

      에고고.. 과찬의 말씀입니다~
      저와 신랑이 워낙 여행을 좋아하다보니..
      짬짬히 열심히 다녀보려고 노력하는 편인데..
      그래도 작년은 여행을 많이 못갔어요..
      올해는 더 많이 다녀오고 싶네요^^

  14. BlogIcon 제이(J.) 2017.02.10 10:52 신고

    3월 말쯤 동백꽃이 화창하게 피었을 때 방문하면 정말 예쁠 것 같아요. 대나무 숲도 멋지고 +_+ 우리나라 섬 여행은 저도 꼭 한번 해보고 싶은 소망 중 하나인데 올해는 오동도 부터 가봐야겠단 생각이 드네요. 디디님 포스팅을 보니 너무 가고싶어집니다! ㅎㅎ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16 신고

      우리나라에는 참 아름다운 섬들이 많은 것 같아요.
      제이님 소망이 꼭 이루어졌으면 좋겠습니다.^^

  15. BlogIcon Richard 2017.02.10 11:42 신고

    여수 오동도 정말 아름답네요^^
    다른 블로거님들 포스팅 보면서 여수의 매력에 빠져들고 있습니다 ㅎㅎ
    동백열차는 꼭 어린이대공원 코끼리 열차 같네요 ㅎㅎㅎ
    한국 섬들도 정말 가볼만한 곳들이 많은데
    블로그 하면서 점점 더 그 매력을 알게되네요^^
    좋은 포스팅 잘 봤습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17 신고

      동백열차 넘 귀엽죠~ 예쁘게 동백꽃 그림까지 그려져있어서
      타는 재미가 배가되는 것 같더라구요^^
      한국에는 정말 아름다운 섬이 많아서..
      저도 섬여행을 하면 할수록 그 매력에 자꾸 빠져드는 것 같아요!

  16. BlogIcon 히티틀러 2017.02.10 22:34 신고

    걸어서 10-20분 정도면 한번은 재미 삼아 동백열차를 타고, 한 번은 걸어오는 게 좋을 거 같아요.
    바닷바람만 없다면요ㅎㅎㅎ
    전 동백을 한 번도 본 적이 없는데, 이렇게 추운 한겨울에도 빨간 꽃이 피어있는게 너무 신기하네요.
    기껏 멀리까지 가셨는데, 등대가 휴관일이라서 아쉬우셨겠어요.
    우리나라는 박물관이든 음식점이든 월요일에 쉬는 곳이 많아서 월요일에는 어디 돌아다니기 참 애매하더라고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19 신고

      역시 예리하신.. 히티틀러님..
      한번은 타고 한번은 걷는게 좋은데.. 문제는 겨울여행하시면
      바닷바람이 정말 호락호락하지가 않다는 것지요..ㅎㅎ
      모두들 모자가 달린 패딩을 입고 있어서 그나마 다행이었지.
      안그랬으면 분명 고뿔에 걸렸을 꺼에요..^^;;
      월요일은.. 휴관일이 많은데, 그 사실을 가끔 까먹는다는게 문제입니다.ㅠ

  17. BlogIcon liontamer 2017.02.11 22:18 신고

    휴관 아쉬워라... 동백꽃 사진 참 예쁘네요 저는 동백이랑 모란이랑 작약 좋아하는데... 동백 실제로 본지 꽤 됐는데 덕분에 사진 보면서 즐거워하고 있어요(예쁜 거 보면 스트레스 풀려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2.12 10:22 신고

      동백꽃 사진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나름 바람에 흩날리는 꽃을 찍느라고 좀 고생을..했는데..ㅎㅎㅎㅎ
      liontamer님은 모란과 작약이라는 꽃도 좋아하시는군요~
      생각해보니.. 저도 부케꽃으로 작약을 골랐던 것 같은데.. 동그랗게 살짝 덜 핀 작약은.. 너무 예쁘더라구요!! :D

  18. BlogIcon 좀좀이 2017.02.13 10:00 신고

    겨울에는 저 기차를 타는 것이 참 중요하겠어요. 바닷바람 12분 맞으며 걸어나오려면 꽤 추울텐데요. 게다가 전망대는 월요일에 문을 닫는군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