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10.13.(수) 


어제는 아버님 치과치료가 있어서 함께 병원에 다녀왔는데, 생각보다 시간이 길어져서 점심을 집에서 먹기가 애매한 상황이었어요. 그래서 어쩌지 어쩌지... 걱정을 하던 차에 어머님께서 손님이 많은 식당이 봐뒀다고 하시더라구요. 중국어 공부하러 일주일에 두번씩 버스를 타시는데 그 길을 지날때마다 차들도 많고 손님도 많았다고요. 쭈꾸미집이라고 하셨는데 식당이름은 모르고 계시더라구요. 다행히 수원역 가는 방향에 있다고 하셔서 헤매지않고, 쉽게 찾아갈 수 있었어요.







도착해보니, 어머님 말씀대로 평일 낮에도 가게 앞에 손님이 많이 있더라구요. 그리고 쭈꾸미볶음 전문점이라는 글자가 굉장히 강렬해서 정작 식당이름이 뭔지는 잘 모르겠더라구요. 어머님심정이 이해가 가더라는..^^;; 네이버에 검색해보니 정식명칭은 '아그집쭈꾸미'였어요. 그집 앞에 '아'라는 글씨 보이시나요? ㅎㅎ 처음엔 저도도 그집쭈꾸미로 검색했어요. 그런데 다른 식당이 나오길래 뭐지뭐지? 했는데. 아그집쭈꾸미더라구요~ 간판 다시 제작해야 할 것 같아요^^;;;






도착해보니 식당 내부는 꽤 넓었어요. 손님들이 너무 처다봐서 내부사진은 이거뿐인데요, 대략 전체 테이블이 22개정도 되는 것 같았고, 그중 15 테이블 정도 손님이 앉아있었어요.







쭈꾸미볶음 가격은 8,000원이었고, 보통맛과 매운맛 중 선택할 수 있었어요. 공기밥 별도 금액이니 사실 따지고보면 가격은 9,000원인 셈이에요.그리고 한가지 특이한 점은 밥을 보리밥과 흰밥 중 고를 수 있다는 점이에요. 그래서 두개는 흰쌀밥, 하나는 보리밥으로 주문했어요. 아버님께서는 치과치료때문에 못드시고 쭈꾸미(보통맛) 3개, 쌀밥2개, 보리밥 1개, 그리고 딤섬 1개를 주문했어요. 딤섬은 신메뉴라서 위 메뉴에는 나와있지 않지만 딤섬 가격은 6,000원이었어요.







식당 내부의 딤섬메뉴판은 찍지못했는데, 가게 입구에 있던 광고물은 다행히 찍어두었네요. 가격도 저렴한 편(6,000원)이고, 매콤한 쭈꾸미에 딤섬이 왠지 잘 어울릴 것 같았어요~ 그런데.. 과연 결과는...?? 두구두구두구~~







우선 반찬과 쭈꾸미 볶음이 먼저 나왔어요. 시간은 약 10분정도 기다린 것 같아요. 쭈꾸미를 줄 때 반찬을 같이 주더라구요. 그래서 반찬 먼저 먹는 일은 원천차단되었어요. 신랑은 배고프면 반찬 먼저 먹는 스타일이거든요.ㅎㅎ 반찬은 총 5종이었고, 쭈꾸미볶음이 맵다보니, 열무김치외에는 맵지않은 반찬으로 구성해서 밸런스를 맞춘 것 같아요. 보통 쭈꾸미집에 가면 콩나물만 주는 곳도 많은데, 참나물과, 무생채(달달하고새콤한), 동치미까지 내어주니 꽤 풍성한 느낌이 들었어요. 







쭈꾸미볶음은 처음 봤을 때는 3인치고 양이 좀 적다는 생각을 했어요. 그런데 자세히보니 야채가 거의 없어요. 95% 쭈꾸미로 이루어져 있었고, 3.5%는 양념, 1.5%는 양배추의 비율정도 될 것 같아요. 




그만큼 쭈꾸미의 비율이 많다보니 먹으면서 오.. 생각보다 양이 많은데? 라는 생각을 했어요.







그리고 함께나온 된장찌개에요. 3인을 시켰는데 된장찌개는 2개를 줬어요. 두부와 애호박, 양파가 들어있었어요. 맛은 진하다기보다는 순하고 깔끔한 느낌이였는데, 저는 개인적으로 쭈꾸미와 밸런스가 잘 맞는다는 생각을 했어요. 매콤한 쭈꾸미를 먹다가 중간에 된장찌게 한수저 떠먹으면 입안이 깔끔해지고 매운맛도 중화가 되더라구요. 그리고 다시 쭈꾸미를 먹으면 처음 쭈꾸미를 먹는 것처럼 맛이 풍성하게 느껴졌어요.







그렇게 쭈꾸미와 된장찌개를 맛보고 있는 와중에 나온 딤섬~!!! 광고물에서 보던 것보다 더 반짝반짝 완벽한 비쥬얼에 모두들 시선이 집중되었어요. 원래 광고사진보다 실제 음식이 더 예쁘기가 쉽지 않은데. 이 딤섬은 예외였어요. 투명한 피 사이로 살짝살짝 보이는 속살에 세가지 컬러의 조화까지.!!! 어머님께 맛있는걸 양보하고 싶었지만, 결국 신랑과 제 입으로 새우딤섬이 하나씩 들어갔어요^^;;; 







앞접시를 달라고하기 미안해서 결국 밥뚜껑을 뒤집어 놓고 새우딤섬 한마리를 모셨습니다.^^;;







간장이 찍어 한입 먹어보는데.... !!!!! 앗...!! 이 맛은!!!  ㅎㅎㅎㅎ 맛평가는 맨 하단에 하겠습니다^^







쭈꾸미 클로즈업 사진인데. 진짜 통통하고 식감이 탱그르르했어요. 불향도 적당히 났고, 보통맛이라서 그렇게 맵지않아서 좋았어요. 간이 강한편이 아니라서 신랑은 그냥 쭈구미만 집어 먹기도 했어요. 그냥 먹기에도 간이 적당했거든요~







신랑이 시킨 보리밥 사진이에요. 신랑은 쭈꾸미가 너무 맛있다며 밥에 비비지 않고 먹었어요. 그리고 보리밥이라서 식감이 탱그르~ 쭈꾸미도 식감이 탱그르~했어요. 그래서 신랑은 보리밥 먹길 잘했다고 하던데.. 저는 반대로 밥까지 식감이 탱글탱글하니 너무 오두방정인 느낌이라서 흰쌀밥에 쭈꾸미가 더 좋다는 생각을 했어요~ 근데 보리밥에 쭈꾸미도 식감이 정말 재미있긴했요.ㅎㅎ 한번 비교하면 먹어보셔도 괜찮을 것 같네요^^







신랑에 저한테 주길래 찍은 사진이에요. 이렇게 그냥 보리밥 위에 쭈꾸미 하나 올려서 먹어도 정말 꿀맛이에요!! b






신랑과 반대로 저는 참나물과 콩나물을 넣고 비벼먹었어요. 소스가 좀 적다고 생각했는데 막상 비비니 그렇지도 않더라구요. 밥은 질지 않아서 쭈꾸미와 비벼먹기에도 아주 적당했어요. 어머님께서도 비벼드셨는데, 다행이 어머님 입맛에도 잘 맞았어요. 쭈꾸미가 신선한 것 같다고, 맛이 좋다고 하셨거든. 저희는 어머님 덕분에 맛집을 찾았다며 고맙다고 했어요. 순식간에 그릇을 쓱싹하고, 아주 만족스럽게 가게를 나왔어요. 



아참~!! 아까 보류한 딤섬의 맛을 이야기해드리면, 한마디로 완전 히트였어요. 부드러운 딤섬피와 안에 통새우를 제외하고도 다진새우와 버섯, 야채들이 오밀조밀 조화로운 맛을 내더라구요. 간이 강하지 않은데도, 원재료의 맛이 충분히 느껴져서인지 정말 맛있게 먹을 수 있었어요. 만두피 식감도 살짝 쫀득하면서 부드러워서 전체 재료들은 하나로 묶어주는 역할을 하는 것 같았구요~ 아.. 그 부드럽고 톡톡 터지는 새우의 식감까지~~  새우 딤섬말고 관자살로 만든 딤섬도 맛있었고, 새우부추딤섬도 맛있었어요~!! 신랑이 딤심이랑 쭈꾸미랑 모두 너무 맛있다며 조만간 다시 가자고 하네요. 수원에서 쭈꾸미 생각나시면, 아그집쭈꾸미 강력추천할께요~!!! ^^







포스팅을 재
밌게 보셨다면,

아래 공감하트를 눌러주세요!

큰 힘이 됩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수원시 권선구 서둔동 8-20
도움말 Daum 지도
  1. BlogIcon 에스델 ♥ 2016.10.13 09:59 신고

    쭈꾸미와 딤섬이 정말 맛있어 보입니다.^^
    수원에 가면 먹으러 가봐야겠습니다. ㅎㅎ
    좋은 하루 보내세요!

    • BlogIcon CreativeDD 2016.10.13 12:27 신고

      넵~ 기회가 되시면 여기서 쭈꾸미랑 딤섬 모두 드셔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에스델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2. BlogIcon 엔진쟁이 2016.10.13 10:25 신고

    좋은정보감사합니다~

    • BlogIcon CreativeDD 2016.10.13 12:28 신고

      천만에요~ 맛있는건 함께 먹으면 더 맛있는법이잖아요~ ㅎㅎ
      비록 같이 앉아서 먹을 순 없지만 좋은 정보는 함께 공유해야지요~
      오늘도 맛있는 식사하시길 바래요~^^

  3. BlogIcon 밓쿠티 2016.10.13 11:59 신고

    사람이 많은게 당연한 곳이네요!!!처음에는 공기밥 별도라고 되어 있어서 좀 애매하다 싶었는데 저렇게 쭈꾸미가 듬뿍 들어있으면 밥 포함 9000원이라는 가격이 엄청 저렴하게 느껴져요 ㅋㅋㅋㅋ딤섬도 맛있다니 가까우면 가고 싶은데 멀어서 아쉽네요ㅠㅠㅠㅠ

    • BlogIcon CreativeDD 2016.10.13 15:26 신고

      그동안 낙지볶음이나 쭈꾸미 볶음집에 가면 항상 양념랑 야채는 엄청 많이 주고
      주인공은 쬐끔이라서 푸짐한 듯 보여도 막상보면 먹잘게 없었는데,
      이곳은 오직 주인공 쭈꾸미들이 가득하더라구요.
      그래서 더 믿음도 가고, 쭈꾸미들도 참 맛있고, 조만간 저희는 다시 찾을 예정이에요~
      밓쿠티님이 사시는 곳 근처에도 이런 맛난 쭈꾸미집이 있으면 좋겠네요^^

  4. BlogIcon ageratum 2016.10.13 16:09 신고

    음식점 이름이 뭔가 센스 있는거 같네요 ㅎㅎ
    쭈구미 볶음을 보기만 해도 침이 막 나네요 ^^:

    • BlogIcon CreativeDD 2016.10.13 19:51 신고

      아~ 그집 쭈꾸미 라고 읽어야 제대로 읽는 거겠죠..? ㅎㅎ
      오랜만에 쭈꾸미 요리 아주 맛있게 먹어서 좋았어요~ 저도 사진 다시보니 침넘어가네요~^^

  5. BlogIcon LAZEEN 2016.10.13 17:07 신고

    정말 잘봐야겠네요 ㅎㅎ 아그집쭈꾸미 이름이 독특하네요 ㅎㅎ 정말 간판 다시 제작해야 할 것 같아 보입니다. 와 군침이 넘어가는데요. 쭈꾸미 양도ㅠ정말 실하고 소스도 뭔가 딱 적당해 보이는게 정말 맛있을 것 같아요~ 된장찌개도 보통 이런데 가면 간이 센데 이렇게 중화시켜주는 느낌이 들게 하다니 조화가 너무 좋은 곳 같네요.^^~ 딤썸은 정말 히트다 히튼데요. ㅎㅎ 딤썸 맛있게 하는 곳 찾기힘든데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먹고싶네요.^^ 근데 거리가 ㅠㅠ

    • BlogIcon CreativeDD 2016.10.13 19:54 신고

      저도 수원은 시부모님 보러갈때만 가는 편인데~
      요즘들어 수원 갈일이 종종있긴하네요~^^
      아무래도 거리가 있으니 이 식당때문에 여기까지 오시는 건 좀 말이 안되는 것 같구요~
      근데 이게 서둔점이라고 나오는 걸보면 체인이 있는 것 같아요~
      집근처에 혹시 지점이 있는지 찾아보셔도 좋을 것 같네여~^^

  6. BlogIcon 청춘일기 2016.10.13 17:31 신고

    쭈꾸미도 만두도 모두 맛있어 보이네요
    어머님이 감이 적중한 맛집이군요.^^
    얼마전에 본 TV만화 아따맘마 생각나네요
    블로그 같은거 믿지말고 맛집을 찾는 감이 중요하다고 ㅎㅎ

    • BlogIcon CreativeDD 2016.10.13 19:55 신고

      그러게말이에요~ 이날 바로 전날은 수원맛집 검색해서 유명하다는 집에 갔는데.. 전 맛있게 먹었는데 신랑이랑 부모님께서는 그냥 쏘쏘였거든요~
      역시 소신있는 선택을 해야 좋은 결과가 있는 모양이에요ㅎㅎ
      저도 아따맘마좋아하는데~ ㅎ 특히 엄마가 너무 재미있으시죠~^^

  7. BlogIcon 히티틀러 2016.10.13 20:36 신고

    저도 그냥 그집 쭈꾸미로 보여요.
    아는 글자도 작은데, 색도 연해서 아주 주의 깊게 보지 않는 한 걸어서 지나가도 못 알아보겠네요.
    쭈구미 같은 거 먹고는 싶은데, 늘 매워서 망설이게 되거든요.
    여기는 맵기를 조절할 수 있다니 저도 맛있게 먹을 수 있겠네요.
    무엇보다 딤섬이 맛있다는 게 너무 신기해요.
    굉장히 뜬금없는 메뉴인데다가 딤섬이 맛있기 힘든 곳인데요.
    역시 어른들이 많은 데는 어느 정도의 맛은 내나봐요ㅎㅎㅎ

    • BlogIcon CreativeDD 2016.10.14 10:34 신고

      히티틀러님께서는 매운 음식을 잘 못드시는 군요~ 이곳은 보통맛 매운맛을 물으셔서 저흰 보통맛을 주문했어요~
      처음에 딱 맛있게 매콤한 정도였는데 식사를 마칠 즈음에는 좀 더 매워지긴 하더라구요. 그래도 쿨피스나 우유를 찾을 정도로 맵지는 않았구요~아마 좀 더 순하게 만들어 달라고 해도 가능할 것 같긴해요~ㅎㅎ
      저도 쭈꾸미전문점에 왠 딤섬? 했는데. 은근 찰떡궁합이더라는~~ 만두보다 더 특이하면서 괜찮은 것 같아요~!
      그리고 말씀대로 확실히 젊은 사람들보다는 중년층의 비율이 월등히 높은 곳이였어요^^

  8. BlogIcon GeniusJW 2016.10.14 14:00 신고

    쭈꾸미 요리 좋아하는데 맛있을 거 같아요~^^

  9. BlogIcon 소스킹 2016.10.14 17:32 신고

    쭈꾸미와 딤섬을 한 가게에서 먹을 수 있는건가요?!!
    세상에나!! 너무 좋은데요??!!!

    • BlogIcon CreativeDD 2016.10.14 22:43 신고

      저도 처음에 왠 딤섬인가 했는데 시켜서 먹어보니~!! 하트가 뿅뽕 나왔어요~!

  10.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6.10.14 19:20 신고

    쭈꾸미집에서 딤섬이라니...말씀대로 비쥬얼이 정말 좋은데요?
    또 생각해보면 매콤한 쭈구미와 담백한 딤성의 조화가 좋을거 같기도하고 ㅋ
    왕새우튀김도 땡기네요 ㅋ
    요즘 매일 야근해서 스트레서 받는데 매콤한걸 집에가서 먹어야겠어요 ㅋ

    • BlogIcon CreativeDD 2016.10.14 22:45 신고

      아이고.. 요즘 야근하시는 군요-
      저도 스트레스 많이 받을 때는 매운게 그렇게 땡기더라구여~!
      그럴땐 아내분께 쭈꾸미 볶음 좀 해달라고 주문을 넣어보시면 어떨까요~!?!
      아마도 밖에서 사오라고 하려나요..? ㅎㅎ

  11. BlogIcon ㄷㅣㅆㅣ 2016.10.14 22:48 신고

    정말 야채보다 쭈구미 양이 많아서 가격대비 푸짐해보여요
    반찬도 다른데는 콩나물이랑 미역냉국정도만 주는데 다양해서 좋네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