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2

유정해장국 > 돌산도 신기항 > 금오도 가는 배 

드라이브 > 비렁길 3코스 1편 > 비렁길 3코스 2편 

> 향일암 가는 길..일출공원  > 처갓집 식당 > 향일암 > 

돌산공원 야경 > 이순신버거 


짧았지만 그래도 강렬했던 

금오도 비렁길 3코스 여행을 마치고 

오후 2시 30분 배를 탄 저희들..



금오도와 너무 갑작스럽게 이별을 해서.. 

돌아보는 마음이 더욱 짠했어요~




-



다음에 또 놀러오라는 듯 

자꾸만 내 주변을 맴돌던 녀석..

-

(너무 마음대로 해석을 한 것일까..;;

그저 새우깡 내놓으라는 거였지도...ㅎ;)




이제 내비게이션을 향일암으로 맞추고 

드라이브를 시작했어요~




돌산도에서는 처음 본 버스.

-

마지막날 들렀던 서시장과 진남관까지 가는 

버스이니.. 꽤 핫한 노선인 것 같네요!^^ 




-



굴 양식장은 여기에도.. 있네요..+_+ 

그렇게 15분 가량 달렸을까요..



앗.. 여기는?! 


예전에 신랑과 향일암에 일출보러 왔을 때는 

대중교통을 이용해서 왔었는데요..

여기서 버스에서 타고 내렸던 기억이 

딱-! 나는거 있죠? 


향일암에 다왔구나!! 직감을했죠~




향일암 입구 주차타워에요.




평일인데다가 오후이니 

더더욱 한산한 모습.




이 정표도 아주 커서 

절대 길을 잃은 염려가 없었는데요. 

-

향일암 옆에 일출광장이라는 문구가 보여 

호기심에 저만 잠깐 들러보았어요.

(저희 가족들은 화장실에 잠시..ㅎ) 




이렇게 주차타워에서 나와서 봐도 

'일출광장'이라는 안내표지판이 보여요. 




계단을 조금 올라가보니... 

일출광장 입구가 나타났어요. 


저는 낮 3시 반쯤 도착해서 

일출광장의 제대로 된 매력을 담지 못했는데..

해뜰 때 방문하신 분들의 포스팅을 보니.. 

꽤나 근사한 곳이더라구요. 


제 포스팅에서는 조금만 상상력을 발휘하셔서 

이 조형물 뒤편으로 붉은 태양이 떠오른다는 

상상을 하시며 봐주시길....^^




광장이 제 생각보다도 훨씬 넓었는데요. 

생각해보면 향일암에 해돋이보러 

찾아오는 인파에 비해서 공간이 좁다보니.. 

이런 넓은 공간을 만든게 아닌가싶어요. 




주차타워에서 그리 높지 않아 

힘들게 올라갈 필요가 없으니..그점이 가장 

매력적으로 다가는 것 같아요. 


(향일암은.. 쉬지않고 25분간 가파른 오르막길과 

계단을 올라가야 한다는 점..^^)




저 멀리 있던 구조물 앞까지 가보았는데요. 

누가봐도 이건 '해'다..싶었죠..;;


이런 돌직구 조형물 같으니라고..ㅎㅎ




게다가 난간 중앙부분이 뚫여있고 

그 아래로는 계단이 쪼르르~ 

-

사람들이 난간앞으로 몰리는걸 

예상해서 계단을 만들어 둔 것 같은데..

사람들이 아주 많을 때는 오히려 

위험하지 않을까하는 생각도 들었어요.




여러분은 이 사진 오른쪽으로 

엄청나게 붉은 태양이 오메가를 그리며 

떠오른다는 상상을 하시면...되요..;;


※착한 사람 눈에만 보입니다...ㅎㅎ




다시 상가방향으로 내려오니 

향일암 주변상가 안내도가 있었어요.

-

돌산도의 가장 큰 자랑거리 

갓김치 파는 가게들이 줄줄이 보이고요.

민박에 노래방, 횟집들도 있어요..




드디어 향일암으로 가는 

가파른 오르막길이 시작되었는데요.. 

특히나 초입에는 경사가 거의 60도에 

가까우니.. 발목 운동하고 올라가셔요..ㅋ


※종아리 근육이 놀랄 수 있습니다..;;




시작보다는 완만해진 길 양옆으로 

시작된 갓김치 판매 점포들..

-

저희는 이날이 마지막날이 아니라서 

갓김치는 다음날 여수 시장에서 

구입할 계획이었거든요..

-

그런데.. 자꾸 저와 어머님에게 

"언니! 맛만 보고 가~!!" 소리를 지르시던..^^;

이 길을 지나면서.. 이렇게나 많은 

동생이 있었는지.. 새삼 놀랍고 무서웠어요..;;




사람들이 지나는 길가에 

갓 2단이 무심한 듯 놓여있구요.




제철맞은 굴도 길가에 막 쌓여있어요...

-

근데.. 먹고 난 껍데기는 아닌 것 같은데..

날씨가 추워서 그냥 이렇게 두시는 걸까요??




엄청난 양의 해물들이 쫙 깔린 모습을 보니.. 

급격히 배가 고파졌어요..

-

하지만 미리 알아둔 식당은..

아무리 올라가도 나타나질 않더라구요ㅜ




관광안내소를 지나..




-



-



나름 장사가 잘 되던 

갓김치 전문점도 지나고..




가도가도.. 오르막길은 끝나지 않고.. 

식당은 안보이고..ㅠ



이상하다.. 이제는 상가도 거의 없는데? 

의문이 드는 순간!!




저 멀리 보이는 우리의 도착지..!




오르막길 가장 끝에 있었구나..^^;;


사실 향일암에서 늦은 점심을 

먹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던지라 

차로 이동하며 급히 찾은 식당인데요..

-

엄청난 맛집이라기 보다는.. 

향일암이 워낙 유명한 

관광지다보니 그저 바가지 쓰지 않고 

가볍게 점심을 먹을 수 있는 곳을 찾았어요. 

산에서 군것질도 나름 많이 해서 

그냥 담백한 백반이 먹고 싶었거든요.


과연 이곳은 괜찮은 식당이었을까..

다음편으로 이어갈께요~^^




포스팅을 재밌게 보셨다면,

아래 공감하트 클릭해주세요!

큰 힘이 됩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남 여수시 돌산읍 율림리 6-5
도움말 Daum 지도
  1. BlogIcon 코코 언니 2017.03.11 00:26 신고

    첫번째 사진에서 산이 품고있는 마을의 느낌이 정말 좋네요. 뭘해도 마음이 편안해질 것 같은 느낌이에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3.11 19:49 신고

      맞아요~ 이런게 바로 배산임수..?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고요..^^

  2. BlogIcon 꿀팁걸 2017.03.11 01:56 신고

    풍경 하나하나가 다 그림이네요. 엽서에 담아도 바로 작품이 될 사진들이에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3.11 19:53 신고

      아니.. 이런 과분한 칭찬을~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3. BlogIcon SoulSky 2017.03.11 12:01 신고

    앗 갓김치!!! 아!! 먹고 싶습니다 ㅎ

    • BlogIcon CreativeDD 2017.03.11 19:54 신고

      ㅎㅎ 갓김치 5kg사온 것 이제 거의 다 먹어가는데...
      확실히 여수 돌산갓김치는.. 정말 기가막히더라구요^^

  4.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3.11 12:26 신고

    항일암 포스팅을 몇번 보았지만 이렇게 올라가는 길을
    자세히 보여주신거는 처음 봅니다 ㅎ
    전 아직 미답지인데 만일 가게 된다면 DD님 포스팅이 생각날듯 합니다

    바다가 푸르른게 아주 시원해 보입니다^^

    • BlogIcon CreativeDD 2017.03.11 20:27 신고

      이렇게 오르는 길을 상세히 포스팅 할 수 있었던 이유 중 하나가.. 낮에 왔기 때문인 것 같아요..^^
      대부분 해돋이를 보시기 위해 컴컴할 때 이곳에 오시다보니.. 사진을 못 찍게 되거든요~
      저도 처음 향일암왔을 때 어둠 속에서 앞서가는 사람들만 쫄래쫄래 쫒아갔던 기억만 납니다..ㅎㅎ

  5. BlogIcon 청춘일기 2017.03.11 13:34 신고

    앗, 오메가가 보이지 않아요!! 그럴리가 없는데 ㅠㅠ;;
    향일암 가는길이 이렇게 되어있군요 저는 주차장에서 버스타고 올라간 기억만 있는데 향일암이 너무 멋져서 또 가고싶은 곳이에요 다음 포스팅이 기대됩니다^^

    • BlogIcon CreativeDD 2017.03.11 20:45 신고

      청춘일기님은 당연히 보이실꺼라 생각했는데.. 마음에 때가..타셨네요..ㅎㅎ;;

      향일암은 저에게도 추억이 깃든 곳이라 다시 들렀는데요~!
      세월이 많이 흘렀고.. 낮 시간에 찾아와서 그런지 그때와는 사뭇 느낌이 다르더라구요^^
      다음편에서.. 상세한 이야기를..ㅎㅎ

  6. BlogIcon peterjun 2017.03.11 15:58 신고

    저 착한 사람인가봐요...
    떠오르는 태양이 보였어요. ^^
    그곳에서 정말 많은 동생들을 만나셨네요... 오르막이 힘드셨겠지만...
    유쾌하게 잘 올라가셨을 것 같아요. ㅎㅎ

    • BlogIcon CreativeDD 2017.03.11 20:51 신고

      역시.. peterjun님 눈에는 붉은 태양이 보이셨군요.!^^
      올라가는 길에 자꾸만 저까지 언니라고 불러서
      솔직히 좀 당황스럽기는 했는데..
      또 그런게 여행의 재미가 아닌가..싶었어요^^

  7. BlogIcon GeniusJW 2017.03.11 17:06 신고

    곳곳에 언덕길이!!ㅋㅋ
    거리 풍경이 하나하나 정겹고 보기 좋습니다~~

    • BlogIcon CreativeDD 2017.03.11 20:57 신고

      언덕길이 제법 살벌했어요..
      힘들어서 빨리 걷지도 못하는데.. 자꾸 사방에서 갓김치를 먹어보라셔서..
      더더욱 정신이 없었네요..^^;;

  8. BlogIcon 밓쿠티 2017.03.11 21:28 신고

    중간에 해 조형물 너무 인상깊네요 ㅋㅋㅋ딱 봐도 나는 해다!!!!!싶은 느낌이에요 ㅋㅋㅋㅋ
    갓김치 시장이 있는 줄 몰랐는데 호객이 심한 시장이군요ㅠㅠㅠㅠㅠ너무 호객이 심하면 사려다가도 무서워서 가기 싫어지던데 여기는 좀 아쉽네요ㅠㅠㅠㅠ

    • BlogIcon CreativeDD 2017.03.13 00:15 신고

      관광지에 호객행위가 많은 건.. 당연한 것일 수도 있지만..
      오르막길이라.. 안그래도 힘든데.. 여긴 이중고더라구요..ㅎㅎ;;

  9. BlogIcon liontamer 2017.03.11 23:15 신고

    ㅇㅎㅎㅎ 동생이 이렇게 많다니.. 넘 재밌어서 웃었어요.
    향일암 오르막길... 흑, 계단과 오르막길 쥐약인 저는 누가 업어줘야 올라가겠네요 엉엉...
    맨위의 날아가는 갈매기 사진 너무 좋아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3.13 00:15 신고

      ㅎㅎ 그 부분 좀 재미있었나요? ^^
      오르막길 쥐약이시면.. 향일암은.. 좀 힘드실 수 있겠네요..
      이렇게 올라가면 매표소 도착이고..
      거기서부터 또 시작이에요..ㅎㅎ;;

  10. BlogIcon 슬_ 2017.03.12 01:05 신고

    와~ 날씨가 너무 좋고 풍경도 예쁘고... 또 오고 싶어질 만한 곳이네요.
    열심히 나는 해돋이를 보고 있다... 저기 해가 뜨고 있다 상상하며 읽었습니다ㅋㅋㅋ 엄청 예쁠 것 같아요.
    그런데 이 곳이 갓김치가 유명한 가봐요! 다양한 연령대의 동생을 이 곳에 두고 오셨군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다음 식당 왠지 열심히 걸어 올라가서 드신 식사니 꿀맛이지 않으셨을까 기대해봅니다...

    • BlogIcon CreativeDD 2017.03.13 00:20 신고

      돌산갓김치 혹시 들어보신적 없으신가요? 앞에 돌산이 여수 돌산도를 의미하거든요..^^
      겨울에도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 일이 드물고 해풍을 맞아 크기는 크면서 섬유질은 부드러운게 돌산갓의 특징이에요.
      저희도 마지막날 한 상자 구입해왔는데 확실히 연하고 식감이 참 좋더라구요!

  11. BlogIcon Deborah 2017.03.12 04:31 신고

    아..거리의 풍경이 그려져요. 참 소박한 우리의 삶이네요. ^^

    • BlogIcon CreativeDD 2017.03.13 00:21 신고

      매일매일 열심히 장사하시는 분들이라
      더더욱 에너지가 넘치더라구요~ ^^

  12. BlogIcon SONYLOVE 2017.03.12 10:47 신고

    경사가 엄청나네요. 눈오면 꼼짝마 이겠는데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3.13 09:23 신고

      눈올 때는 생각을 못해봤는데.. 정말 꼼짝마겠네요..^^
      그런데 워낙 유명한 관광지 입구이다보니 =염화칼슘인지.. 굵은소금인지..
      그런거 막 뿌리고 눈쓸고 하실 것 같아요..^^

  13. BlogIcon 허니레빗 2017.03.12 14:01 신고

    와~ 뭔가 자연이런느낌 너무 좋은거 같아요~
    사진을 보니 여행을 가고싶기도하고
    뭔가 요새 새로운 환경에 적응중인데 여행으로 도피하고싶네요 ㅎㅎ

    • BlogIcon CreativeDD 2017.03.13 09:55 신고

      새로운 환경에 적응중이시군요..
      3월이 많은 분들께 그런 시기인 것 같아요.
      그런데 왠지모르게 허니레빗님께서는
      긍정적으로 잘 헤쳐나가실 것만 같아요 ^^

  14. BlogIcon 카멜리온 2017.03.12 21:39 신고

    우와.. 오르막길 경사가 정말 장난 아니네요;; 갓김치길이라고 해서 설마 내가 아는 그 갓김치인가.. 했는데 정말일줄이야;; 저도 한번 가보고 싶네요~~

    • BlogIcon CreativeDD 2017.03.13 10:05 신고

      거의 산길이라고 봐도 무방할 정도의 경사인데.. 거기에 양옆으로 상가들이 있어요..ㅎ
      여수 돌산갓김치가 워낙 유명한데다가 돌산도에서 가장 유명한 여행지인 향일암 앞이니..
      갓김치 파는 분들에게는 가장 좋은 장소인 것 같기도 하고요^^

  15.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7.03.13 13:02 신고

    역시 제눈은 썩었나봐요 ㅋㅋㅋ
    경사도가 정말 와~~ 하네요 저기 건물이 있는게 신기해요

  16. BlogIcon 귀여운걸 2017.03.13 16:57 신고

    와~ 느낌이 참 좋은 마을이네요~
    일출보러 한번 가봐야겠어요^^

  17. BlogIcon 줌마토깽 2017.03.13 19:27 신고

    해물
    엄청좋아하는데
    해물사진보니
    넘 먹구싶네요
    완전싱싱할것 같아욤 ㅎ

  18. BlogIcon 좀좀이 2017.03.14 11:08 신고

    저런 버스 보면 한 번 타보고 싶어요. 섬 안을 도는 버스 타고 동네 한 바퀴 돌아보는 것도 재미있더라구요. 그래서 우도 갔을 때도 일부러 우도 버스 한 번 타보았어요 ㅋㅋ
    이 길을 지나면서 이렇게나 많은 동생들 ㅋㅋㅋㅋㅋㅋ 표현 너무 재미있어요! creativedd님의 동생들이 저길에 엄청 숨어있었군요 ㅋㅋㅋㅋㅋㅋ

+ Recent posts